홈
Slowly 스토리  
baby nuit
baby nuit | 🇹🇷 터키

Originally written in Turkish. Translated by 선화 (Sunhwa).

저는 참을성 없고 활동적이었어요. 저는 항상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고, 새로운 장소를 보고, 새로운 아이디어에 대해 생각하는 걸 좋아했어요. 최근까지, 제 가족은 저를 집 밖으로 나오게 하는 것에 그다지 관심 없었어요. 그래서 제가 방문할 곳이 없을 때, 저는 다른 도시나 다른 곳에 갈 수 없었어요.

제 친구 덕분에, 저는 SLOWLY 어플리케이션을 발견했어요. 저는 많은 사람들을 만났고, 매우 좋은 친구들을 사귀었고,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통신의 모험에 너무 정이 들었어요. 저는 참을성이 없는 사람이라고 말했는데, SLOWLY 덕분에 인내심 갖고 기다리는 법을 배웠어요. 제가 만난 수십 명중 한명은 저에게 매우 특별해요. 제 여친과 저는 SLOWLY 덕분에 서로를 찾았어요. 저와는다르게, 그녀는 수줍고, 침착한 사람이에요. 우리는 서로 모르는 걸 가르쳐줬고, 서로를 보완해줬어요. 그녀는 저와 어울리는 법을 배웠고, 저는 그녀와 함께 듣는 법을 배웠어요. SLOWLY 이 어플리케이션으로 서로 발견했기 때문에 우리 모두에게 매우 가치 있는 특별한 어플리케이션이에요. 우리는 심지어 몇 달동안 서로에게 진짜 편지 보냈어요.

저와 같이 많은 분들이 소중한 경험 보내주신 SLOWLY 가족 여러분께 감사드리고싶어요.

아기 누이트/도라이고요

 스토리 공모

SLOWLY

지금 세계와 소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