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Slowly 스토리  
Monogusa Obil
Monogusa Obil | 🇮🇩인도네시아
“사람들은 오고 사람들은 간다”

 Originally written in English. Translated by 초니.

어플리케이션 Slowly.

어느 날, 저는 습관적으로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앱들을 구경하고 있었습니다. 저는 새로운 것을 찾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리고 저는 Slowly를 찾았습니다. 제가 사는 국가에서는 이 앱을 아는 사람이 별로 없습니다. 그래서 저는 이것이 매우 놀랍다고 생각합니다. 게다가 이것은 국제적인 친구를 찾는 것입니다. 친구가 필요한 제게 아주 적절합니다. 저는 영어를 잘하지 못합니다. 초기엔 Slowly를 다운하고, 계정을 만드는 것이 매우 어려웠습니다. 시간이 오래 걸리지는 않습니다. 저는 Slowly의 컨셉을 알았고, 그 컨셉은 온라인 편지를 보내는 것입니다.

이 이야기는 처의 첫 계정에서 경험한 것입니다. 저는 수동 탐색 기능을 이용해서 친구를 찾고 있습니다. 저는 저의 좋지 않은 영어 실력 때문에 여전히 아시아 친구들을 찾으려 노력합니다.

마침내, 저는 친구를 찾았습니다. 그는 한국인인데, 그의 이름은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그의 닉네임은 권이었고, 저는 그를 권이라 불렀습니다. 저는 대화를 시작하는 것에 능숙하지 못합니다. 저는 혼란스러웠고, 제 소개를 포함한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저는 ‘무엇을 써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제 편지에 답장해 주세요’라고 설명도 했습니다.

저는 권 씨뿐 아니라 다른 계정에도 비슷한 편지를 보냈습니다. 그러나 오직 권 씨만이 제 편지에 답장했습니다.

저는 답장을 받아서 기쁩니다. 저는 오랜만에 편지를 써서 더욱 궁금했습니다. 편지가 도착하자 그는 제상상속의 누군가와 같았습니다.

그는 친절했고 저를 맞이해줬습니다. 자기소개 또한 잘했습니다. 그는 무엇을 하고 있는지, 취미가 무엇이고, 어떻게 사는지 말했습니다.

저는 그에게 답장하는 것이 힘들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그래서 편지 번역을 위해 번역기를 사용했고, 편지에 답장했습니다. 그래서 시간이 좀 더 걸렸습니다.

그는 Slowly를 통해 어떻게 친구를 만드는지 알려줬습니다. “처음에 누군가에게 제가 어떻게 편지를 써야 하나요?” 권 씨는 제가 보낸 편지에 제가 원하는 것을 써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제 편지를 주고 싶은 사람을 위해 저는 발견한 것을 말해야 했습니다. 또한, 저는 저와 제 편지를 보낼 사람들이 받아들일 수 있는 대화를 해야 합니다.

그리고, 권 씨와의 우정은 이어졌습니다. 저희는 각자의 국가와 다른 여러 주제에 대한 정보를 교환했습니다. 그러나 저는 너무 지나치게 생각하는 부류의 사람입니다. 이런저런 이유로 현실에서 친구들과 친구가 되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또한 권 씨에게 말했습니다.

만약 내가 못생겼다면? 저는 말했습니다. 그리고 비록 제 얼굴 모양이 감자 모양 일지라도 그는 그것에 대해 신경 쓰지 않는다고 답장했습니다. 저는 여전히 짜증이 납니다. 어떻게 현실 친구들은 제 외관상의 이유로 저를 떠날 수 있죠? 그래서 저는 권 씨에게 친절한 대답 고맙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또 실수했어요. 많은 사람이 제 종교를 나쁘게 생각했고, 또한 권 씨에게 물었습니다. “제가 이슬람교도여도 괜찮을까요?” 그는 매우 친절하게 그것도 상관없다고 답장했습니다. 그는 이슬람교도들에 대해서 알지 못했지만, 그는 정말 그것을 고마워했습니다.

이런 글들을 계속 쓰자, 그는 불편해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는 말했습니다. “당신이 계속 얼굴에 신경 쓰고 제가 한 말들을 믿는 거 같지 않아 보인다면 전 그게 싫습니다.”

또한 그는 실망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제게 희망을 주면서 그의 마지막 편지를 썼습니다. 그는 제가 원하는 대학에 가고, 언젠가 후쿠오카에 살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그는 작별인사를 했습니다.

저는 매우 슬픕니다. 그는 제 첫 친구였고, 그는 지금 없습니다. 저는 답장을 보내려 했지만, 그는 읽기만 합니다. 저는 친구가 필요 없다고 느껴 계정을 정지하기로 했습니다.

며칠 동안 저는 권 씨가 제게 한 말에 대해 다시 생각했습니다. 저는 더 열심히 하고, 그에게 사과했어야 했습니다. 간접적으로, 그는 제게 친구를 찾는 방법을 말해줬습니다.

권 씨와 친구가 되고, 알게 됐습니다. “만약 당신이 친구라면, 당신의 형태나 상태를 신경 쓰지 않습니다. 친구들은 앞으로도 친구일 것입니다. 친구들은 당신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일 것입니다.”

다시 생각한 후, 저는 마침내 두 번째 Slowly 계정을 만들었습니다. 저는 또 실패하고 싶지 않고, 더 많은 친구를 찾고 싶습니다.

저는 지금 5개의 다른 국가 친구들이 있습니다. 몇몇은 저와 같은 국가이기도 합니다. 많은 친구를 만들어서 행복합니다. 또한, 번역기가 없이 편지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제 친구들은 제 상황을 이해하고 가능한 한 많은 편지를 읽고 쓰라고 부탁했습니다. 그들은 저의 영어 실력이 나아질 것이라 말했습니다.

저는 제가 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이 이야기를 권씨에게 보여주고 싶습니다. 저는 저희가 편지를 주고받을 수 없어서 매우 슬픕니다. 그래도 그와 친구가 될 수 있었음에, Slowly에서 많은 친구를 만들 수 있게 해줬음에 감사합니다.

권 씨에게

제 삶은 계속될거에요. 제 삶의 일부가 되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기적이 있다면, 저희는 후쿠오카에서 만날 거에요. 당신이 말했던 거처럼, 훗날 저를 위해 여행을 안내하고, 일본어를 번역해주겠다고 하셨죠.

권 씨, 작별은 아니에요, 나중에 봐요.
Slowly 앱 정말 감사합니다.


추신 : 첨부한 사진은 제가 항상 공책에 쓰는 권 씨의 편지 내용입니다.

 스토리 공모

SLOWLY

지금 세계와 소통하세요!

4.68 ( 96k+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