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Slowly 스토리  
wotabottl
wotabottl | 🇱🇻 라트비아

Originally written in English. Translated by 초니.

저는 매우 수줍고 불안한 성격을 가진 사람이기 때문에 다른 사람들과 대화를 하고, 새로운 친구를 만드는 것이 매우 힘들었습니다.

대학교에 입학한 작년에, 저는 완전히 혼자라고 느꼈습니다. 저는 새로운 도시에 있습니다. 제 인생의 거의 모든 시간을 함께한 친구들은 지금 없습니다. 저희는 모두 다른 일정이 있고, 심지어 한 명은 다른 나라로 이사했기 때문에 이제는 전처럼 놀 수 없습니다. 저는 올해 초에 새로운 사람들과 대화하려 했지만, 너무 힘들었습니다! 저는 항상 믿을 수 없을 만큼 불안했고, 혼자였으며, 다른 무리가 생겨나는 동안 저는 외톨이가 됐습니다.

비록 제가 내성적이지만, 모든 순간 혼자인 것은 매우 힘들었습니다. 저는 엄청난 붕괴, 불안 발작을 겪었고, 인생에 대해 매우 혼란스러워졌습니다. 그러다가 저는 2년 전에 이 앱을 다운받았던 것을 기억했습니다. 저는 새 핸드폰에 다시 다운받고 새로운 계정을 만들었습니다.

며칠이 지나고 저는 제 편지에 답장하는 많은 놀라운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비록 멀리 떨어져있을지라도, 누군가에게 제 하루를 이야기하고, 그들의 하루를 읽고, 흥밋거리를 공유하는 것은 제게 위안이 됐습니다. 내가 또 다른 힘든 시기를 보내고 며칠 동안 답장을 하지 못하면 항상 사과했고, 모든 이들은 이해해주고 친절했습니다.

심지어 지금도, 대학교엔 여전히 친구가 없고 대부분 시간을 혼자 보낼 때, Slowly와 함께 저는 절 때 정말로 혼자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전 세계에 친구가 있다고(특히 편지가 도착했다는 알림을 받을 때) 생각합니다.

 스토리 공모

SLOWLY

지금 세계와 소통하세요!